맨위로가기
닫기
※수집한 개인정보는 모바일 뉴스레터
발송에만 사용됩니다.
개인정보 수집 동의
닫기
닫기
반도체 콘첸츠 보고 궁금한 점을 질문하세요!
이름
E-MAIL
제목
내용
완료하기
  • 페이스북
  • 유튜브
  • 네이버
  • 뉴스레터
  • 소셜네트워크
  • 소셜네트워크

SK하이닉스 세계 최대 용량의 초저전력 모바일 D램 출시

NEWS/Newsroom



모바일 기기의 더욱 쾌적한 구동을 도와주고 모바일 환경을 도와주는 것이 있습니다. 바로 스마트폰, 태블릿 PC 등 모바일 기기에서 주로 사용되는 DRAM 인데요. SK하이닉스가 세계 최대 용량인 8GB LPDDR4X 모바일 D램을 출시했습니다. 기존 모바일 D램보다 전력효율을 20% 개선했다고 하는데요. 어떤 제품인지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. 




더 커진 용량, 더 작아진 크기의 8GB LPDDR4X 


 

 

 


 

SK하이닉스가 세계 최대 용량인 8GB(기가바이트) LPDDR4X(Low Power DDR4X) 모바일 D램을 출시했습니다. 이 제품은 16GB 칩을 기반으로 구현됐으며 두 개의 8Gb 단품을 연결한 듀얼채널(Dual Channel) 16Gb 칩을 4단으로 쌓았는데요. 곧 출시 예정인 8GB 모바일 D램 탑재 스마트폰 모델들에 이 제품을 대량 공급할 계획입니다. LPDDR4X는 기존 LPDDR4 대비 전력효율을 20% 가량 개선한 최저전력 규격인데, 8GB는 LPDDR4X 규격 기준 세계에서 가장 높은 용량을 자랑합니다.


이 8GB LPDDR4X는 D램의 데이터입출력(I/O) 동작전압을 기존 LPDDR4의 1.1V 대비 0.6V로 낮춰 전체적인 전류 소모를 줄일 수 있습니다. 저전력을 유지하면서도 64개의 데이터입출력구(I/O)를 통해 초당 34.1GB의 데이터를 처리합니다. 또한 이 제품은 기존 8GB LPDDR4 패키지 크기 대비 30% 이상이 줄었으며(12mmX12.7mm), 두께도 1mm 이하로 같은 용량 제품 중 가장 작은 면적을 차지합니다. 이렇듯 모바일 생태계에서 민감한 요소인 배터리 수명 연장 효과, 초고속, 작은 크기를 동시에 갖춰 모바일 기기에서 탑재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되는데요. 스마트폰, 태블릿PC를 이용하는 사용자의 편의성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됩니다.




혁신적인 모바일 DRAM이 모바일 생태계를 주도한다





SK하이닉스 DRAM제품본부장 오종훈 전무는 “현존하는 모바일 D램 중 최고 성능의 제품을 고객에 공급함으로써, 모바일 기기 사용자 경험을 최적으로 구현할 것”이라며, “향후 모바일 뿐만 아니라 울트라북, 자동차 등 다양한 분야로 제품을 확대 전개하겠다”고 계획을 밝혔는데요.



시장조사기관 IHS 마킷(IHS Markit)에 따르면, 하이엔드 스마트폰의 기기당 모바일 D램 평균 탑재용량은 올해 3.5GB에서 2020년 6.9GB로 연평균 25% 이상의 성장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됩니다. 또한, 하이엔드 스마트폰 시장에서 8GB 모바일 D램을 탑재하는 수요는 2017년 올해부터 발생하여 2020년에는 63%로 최대 비중을 차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하는데요. 앞으로 더욱 진보한 모습의 스마트폰이 출시될 것으로 전망됩니다.




긴 배터리 수명, 빠른 속도, 작은 크기를 동시에 갖출 수 있는 8GB LPDDR4X는 모바일 시장에 큰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됩니다. 세계 최대 용량, 초저전력으로 또 한번의 기록을 깰 SK하이닉스의 모바일 DRAM.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립니다.





< 공유하기
목록보기
첫 댓글을 남겨보세요


티스토리 툴바